2018년 04월 03일

04/02/2018

04월03일(백) 부활 팔일 축제 화요일

Tuesday in the Octave of Easter

 

 

 

 

+ 사도행전 2,36-41

< 회개하십시오. 그리고 저마다 예수님의 이름으로 세례를 받으십시오. >


해설) 베드로의 오순절 설교는 회개의 촉구로 끝을 맺고 있습니다. 회개는 하느님은 등진 인간이 다시 하느님께로 돌아서는 것입니다. 회개의 결단을 드러내는 종교 예식이 바로 세례 성사입니다. 회개와 세례의 결과는 죄 사함과 성령 강림입니다. 회개하고 세례 받는 사람은 주님의 성령을 선물로 받고 그래서 구원받을 것입니다.

 

 

오순절에 베드로가 유다인들에게 말하였다. 36 “이스라엘 온 집안은 분명히 알아 두십시오. 하느님께서는 여러분이 십자가에 못 박은 이 예수님을 주님과 메시아로 삼으셨습니다.” 37 사람들은 이 말을 듣고 마음이 꿰찔리듯 아파하며 베드로와 다른 사도들에게, “형제 여러분, 우리는 어떻게 해야 합니까?” 하고 물었다. 38 베드로가 그들에게 말하였다. “회개하십시오. 그리고 저마다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세례를 받아 여러분의 죄를 용서받으십시오. 그러면 성령을 선물로 받을 것입니다. 39 이 약속은 여러분과 여러분의 자손들과 또 멀리 있는 모든 이들, 곧 주 우리 하느님께서 부르시는 모든 이에게 해당됩니다.”40 베드로는 이 밖에도 많은 증거를 들어 간곡히 이야기하며, “여러분은 이 타락한 세대로부터 자신을 구원하십시오.” 하고 타일렀다. 41 베드로의 말을 받아들인 이들은 세례를 받았다. 그리하여 그날에 신자가 삼천 명가량 늘었다. 

 

 

+ First Reading, Acts 2:36-41

36 Therefore let the whole house of Israel know for certain that God has made him both Lord and Messiah, this Jesus whom you crucified.” 37 Now when they heard this, they were cut to the heart, and they asked Peter and the other apostles, “What are we to do, my brothers?” 38 Peter [said] to them, “Repent and be baptized, every one of you, in the name of Jesus Christ for the forgiveness of your sins; and you will receive the gift of the holy Spirit. 39 For the promise is made to you and to your children and to all those far off, whomever the Lord our God will call.” 40 He testified with many other arguments, and was exhorting them, “Save yourselves from this corrupt generation.” 41 Those who accepted his message were baptized, and about three thousand persons were added that day. 42 They devoted themselves to the teaching of the apostles and to the communal life, to the breaking of the bread and to the prayers.

 

 

묵상)  오순절에 베드로 사도가 예루살렘의 유다인들에게 행한 설교의 결과로 그리스도 공동체가 창립됩니다. 그날 새로 신자가 된 사람이 삼천 명이나 됩니다. 부활하신 예수님을 따르는 새로운 하느님 백성이 탄생한 것입니다. 이 초대 교회의 신자들은 스테파노가 순교한 뒤에 사방에 흩어져서 복음을 전하는 일꾼들이 될 것입니다.

 

 

 

 

 

 

+ 요한 20,11-18

< 제가 주님을 뵈었고, 그분께서 저에게 말씀하셨습니다. >

 

해설) 부활하신 예수님께서는 당신을 믿고 바라고 찾는 이들에게 당신 자신을 알아보도록 계시하십니다. 예수님께서는 당신을 간절히 원하는 마리아 막달레나에게 당신을 드러내 보이십니다. 부활하신 예수님은 살아생전의 예수님 바로 그분입니다. 이제는 새로운 방식으로 그분과의 만남이 이루어진 것입니다.

 

 

그때에 11 마리아는 무덤 밖에 서서 울고 있었다. 그렇게 울면서 무덤 쪽으로 몸을 굽혀 12 들여다보니, 하얀 옷을 입은 두 천사가 앉아 있었다. 한 천사는 예수님의 시신이 놓였던 자리 머리맡에, 다른 천사는 발치에 있었다. 13 그들이 마리아에게 “여인아, 왜 우느냐?” 하고 묻자, 마리아가 그들에게 대답하였다. “누가 저의 주님을 꺼내 갔습니다. 어디에 모셨는지 모르겠습니다.”14 이렇게 말하고 나서 뒤로 돌아선 마리아는 예수님께서 서 계신 것을 보았다. 그러나 예수님이신 줄은 몰랐다. 15 예수님께서 마리아에게 “여인아, 왜 우느냐? 누구를 찾느냐?” 하고 물으셨다. 마리아는 그분을 정원지기로 생각하고, “선생님, 선생님께서 그분을 옮겨 가셨으면 어디에 모셨는지 저에게 말씀해 주십시오. 제가 모셔 가겠습니다.” 하고 말하였다. 16 예수님께서 “마리아야!” 하고 부르셨다. 마리아는 돌아서서 히브리 말로 “라뿌니!” 하고 불렀다. 이는 ‘스승님!’이라는 뜻이다. 17 예수님께서 마리아에게 말씀하셨다. “내가 아직 아버지께 올라가지 않았으니 나를 더 이상 붙들지 마라. 내 형제들에게 가서, ‘나는 내 아버지시며 너희의 아버지신 분, 내 하느님이시며 너희의 하느님이신 분께 올라간다.’ 하고 전하여라.” 18 마리아 막달레나는 제자들에게 가서 “제가 주님을 뵈었습니다.” 하면서, 예수님께서 자기에게 하신 이 말씀을 전하였다.

 

 

+ Holy Gospel of the Jesus Christ according to Saint John 20:11-18

11 But Mary stayed outside the tomb weeping.f And as she wept, she bent over into the tomb 12 and saw two angels in white sitting there, one at the head and one at the feet where the body of Jesus had been. 13 And they said to her, “Woman, why are you weeping?” She said to them, “They have taken my Lord, and I don’t know where they laid him.” 14 When she had said this, she turned around and saw Jesus there, but did not know it was Jesus. 15 Jesus said to her, “Woman, why are you weeping? Whom are you looking for?”h She thought it was the gardener and said to him, “Sir, if you carried him away, tell me where you laid him, and I will take him.” 16 Jesus said to her, “Mary!” She turned and said to him in Hebrew, “Rabbouni,” which means Teacher. 17 Jesus said to her, “Stop holding on to me, for I have not yet ascended to the Father. But go to my brothers and tell them, ‘I am going to my Father and your Father, to my God and your God.’” 18 Mary of Magdala went and announced to the disciples, “I have seen the Lord,” and what he told her.

 

 

묵상)  부활하신 예수님께서는 마리아 막달레나에게 부활의 메시지를 제자들에게 알리도록 하십니다. 그녀는 부활 체험으로 예수님의 제자들에게 부활 소식을 알릴 수 있게 된 것입니다. 주님의 부활을 체험한 사람만이 부활하신 주님을 알릴 수 있듯이, 부활 신앙이 있어야만 부활의 기쁜 소식을 전할 수 있는 것입니다.

 

 

 

 

 

부활하신 예수님을 만난 사람은 모두 부활의 삶을 살 것입니다. 부활하신 예수님께서는 앞으로 우리가 만나게 될 모든 사람의 모습으로 다가오실 것입니다. 부활하신 예수님께서는 특히 가난하고 소외된 사람들 가운데에 계실 것입니다. 부활하신 예수님을 알아차리고 잘 맞이할 수 있도록 항상 주님께 초점을 맞추는 삶을 살아야 할 것입니다.   

 

 

2018년 04월 03일 화요일
천주교 서울대교구
조창수 토마스 아퀴나스 신부

 

 

 

'제가 주님을 뵈었습니다' . 나는 주의 것이라 - 요한 20,18

 

 

 

마리아 막달레나에게 나타나시다.

+ 요한 20, 11-18

 

1. 무덤 앞에서 울면서 예수님을 찾고 있던 마리아 막달레나의 모습을 상상해 봅시다. 그녀는 어떤 마음으로 예수님을 찾고 있었습니까? 그리고 무엇을 보았습니까? 왜 처음에 예수님을 알아보지 못하였습니까? 그녀가 예수님의 부활을 체험하면서 비로소 느낀 것은 무엇입니까?

 

2. 나의 삶 안에 예수님은 어디에 계십니까? 나는 예수님을 무엇을 위해 그리고 어떤 마음으로 찾고 있습니까? 나도 그녀처럼 삶 안에서 내게 다른 모습으로 오시는 주님을 자주 놓치고 있지는 않습니까? 기쁜 부활의 삶을 잘 살기위해 내게 가장 필요한 것은 무엇입니까?

 

Tuesday in the Octave of Easter
 

 

First Reading : Acts 2:36-41
Gospel : John 20:11-18


Jesus appears to Mary Magdalen 

 

Today’s reading from the Acts of the Apostles is a continuation of yesterday’s reading and in it we see St Peter still teaching the people. So moved are the people by his personal testimony that they believe in his message and in Christ as their Risen Lord and Saviour. Peter begins by telling the people how they had put to death the promised Messiah. That day, we are told, about 3,000 people converted to Christianity. 

 

Today’s gospel text is a further telling of the Resurrection, this time from St John. Here we see Christ talking to Mary Magdalene and telling her to tell the disciples that he has risen and is preparing to ascend to the Father, who is also our Father.

 

Prayer : 
"Lord, may I never fail to recognize your voice nor lose sight of your presence in your saving word."  - Amen

 

 

 

 

복자 간둘포 (Blessed Gandulf)

 

 

 

 

축       일  :   4월 03일

신       분  :   수사

활동지역  :   비나스코(Binasco)

활동년도  :   +1260년

같은이름  :   간둘푸스, 간둘프

 

 

 

간둘푸스(Gandulphus, 또는 간둘포)는 이탈리아 밀라노(Milano) 교외 비나스코에서 태어나서 성 프란치스코 생존시에 입회한 사람 중의 하나이다. 그의 일생은 극기로 유명하다. 그러나 얼마 동안은 은둔생활을 하려는 헛된 꿈을 꾸기도 하였다. 이리하여 그는 파스칼 수사와 더불어 팔레즈모를 떠나 황야로 갔으나, 주민들에게 복음을 전하려는 열망을 저버릴 수 없었다. 폴리치에서 행한 그의 설교는 성공적이었다. 그는 자신이 예언한 날인 성 토요일에 운명하였는데, 한 무리의 새들이 지붕 위에 날아와 그의 죽음을 애도하였다고 한다.

 

 

출처 : 가톨릭 홈

 

 

매일미사가 필요하신 분들은 아래의 링크에서 파일을 다운로드 후 사용하세요.

 

 

매일미사_2018년 4월03일(백) 부활 팔일 축제 화요일

https://app.box.com/s/ib7eua4fv1bwxnsb7tr9xy9u5o7pnfiq

 

 

Please reload

2019년 12월 29일

12/28/2019

1/10
Please reload

New Posts/최근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