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 8월 29일

08/28/2017

8월29 화요일(홍) 성 요한 세례자의 수난 기념일

Memorial of the Passion of Saint John the Baptist

 

성 요한 세례자 수난세례자

 

 

요한이 당한 수난을 특별히 기념하는 날입니다. 요한은 주님의 길을 미리 닦은 선구자로서 여자의 몸에서 태어난 사람 중에 세례자 요한보다 더 큰 인물이 없다는 평가를 받았습니다. 요한은 백성들에게 주님을 맞이하기 위해 회개하고 세례를 받으라고 외치며 요르단 강에서 세례를 베풀었습니다. 세례 운동에 두려움을 느낀 헤로데 안티파스에 의해 요한은 수난을 당하였습니다. 성 예로니모 시대에 예루살렘에서 하루거리 떨어진 세바스테에 그의 유해가 안장되고 그의 성전을 세우면서 수난 기념일을 지내기 시작하였습니다.

 

 

 

 

 

+ 예레미야 1, 17-19

내가 너에게 명령한 모든 것을 그들에게 말하여라. 너는 그들 앞에서 떨지 마라. >


해설) 예레미야 예언자는 그가 세상에 나기도 전에 주님의 예언자로 선택됩니다. 주님의 예언자는 주님으로부터 사명을 받고 그 말씀을 전하는 사람입니다. 이제 예레미야 예언자는 주님의 말씀을 전하여 뽑기도 하고 무너뜨리기도 하고 멸하기도 하고 헐어 버리기도 하고 세우기도 하고 심기도 해야 합니다.

 

 

그 무렵 주님의 말씀이 나에게 내렸다. 17 “너는 허리를 동여매고 일어나, 내가 너에게 명령한 모든 것을 그들에게 말하여라. 너는 그들 앞에서 떨지 마라. 그랬다가는 내가 너를 그들 앞에서 떨게 할 것이다. 18 오늘 내가 너를 요새 성읍으로, 쇠기둥과 청동 벽으로 만들어 온 땅에 맞서게 하고, 유다의 임금들과 대신들과 사제들과 나라 백성에게 맞서게 하겠다. 19 그들이 너와 맞서 싸우겠지만 너를 당해 내지 못할 것이다. 내가 너를 구하려고 너와 함께 있기 때문이다. 주님의 말씀이다.”

 

 

+ First Reading, Jeremiah 1:17-19

17 But you, prepare yourself; stand up and tell them all that I command you. Do not be terrified on account of them, or I will terrify you before them; 18 For I am the one who today makes you a fortified city, A pillar of iron, a wall of bronze, against the whole land: Against Judah’s kings and princes, its priests and the people of the land. 19 They will fight against you, but not prevail over you, for I am with you to deliver you—oracle of the LORD.

 

 

묵상) 예언자의 사명을 받은 사람은 외롭고 가끔은 두렵기까지 할 것입니다. 그러나 예레미야는 두려워하지 않고 주님의 길을 백성에게 전하며 백성의 회개를 부르짖는데 그 외침은 악습에 젖은 이들에게 커다란 두려움을 줍니다. 오늘날 우리 시대에 예언자의 직무를 맡은 사람들도 그렇게 해야 할 것입니다.

 

 

 

 

 

 

+ 마르코 6, 17-29

<  당장 세례자 요한의 머리를 쟁반에 담아 저에게 주시기를 바랍니다. >

 

해설)  요르단 강에서 회개를 외친 세례자 요한은 예수 그리스도의 선구자입니다. 세례자 요한은 구약의 예언자들의 운명과 유사하며 결국 헤로디아의 희생 제물이 되어 죽임을 당합니다. 세례자 요한의 죽음은 의롭고 거룩한 사람이 하느님 승리의 길을 가는 메시아의 운명에 대한 하나의 예고입니다.

 

 

그때에 17 헤로데는 사람을 보내어 요한을 붙잡아 감옥에 묶어 둔 일이 있었다. 그의 동생 필리포스의 아내 헤로디아 때문이었는데, 헤로데가 이 여자와 혼인하였던 것이다. 18 그래서 요한은 헤로데에게, “동생의 아내를 차지하는 것은 옳지 않습니다.” 하고 여러 차례 말하였다. 19 헤로디아는 요한에게 앙심을 품고 그를 죽이려고 하였으나 뜻을 이루지 못하였다. 20 헤로데가 요한을 의롭고 거룩한 사람으로 알고 그를 두려워하며 보호해 주었을 뿐만 아니라, 그의 말을 들을 때에 몹시 당황해하면서도 기꺼이 듣곤 하였기 때문이다. 21 그런데 좋은 기회가 왔다. 헤로데가 자기 생일에 고관들과 무관들과 갈릴래아의 유지들을 청하여 잔치를 베풀었다. 22 그 자리에 헤로디아의 딸이 들어가 춤을 추어, 헤로데와 그의 손님들을 즐겁게 하였다. 그래서 임금은 그 소녀에게, “무엇이든 원하는 것을 나에게 청하여라. 너에게 주겠다.” 하고 말할 뿐만 아니라, 23 “네가 청하는 것은 무엇이든, 내 왕국의 절반이라도 너에게 주겠다.” 하고 굳게 맹세까지 하였다. 24 소녀가 나가서 자기 어머니에게 “무엇을 청할까요?” 하자, 그 여자는 “세례자 요한의 머리를 요구하여라.” 하고 일렀다. 25 소녀는 곧 서둘러 임금에게 가서, “당장 세례자 요한의 머리를 쟁반에 담아 저에게 주시기를 바랍니다.” 하고 청하였다. 26 임금은 몹시 괴로웠지만, 맹세까지 하였고 또 손님들 앞이라 그의 청을 물리치고 싶지 않았다. 27 그래서 임금은 곧 경비병을 보내며, 요한의 머리를 가져오라고 명령하였다. 경비병이 물러가 감옥에서 요한의 목을 베어, 28 머리를 쟁반에 담아다가 소녀에게 주자, 소녀는 그것을 자기 어머니에게 주었다. 29 그 뒤에 요한의 제자들이 소문을 듣고 가서, 그의 주검을 거두어 무덤에 모셨다.

 

 

+ Holy Gospel of the Jesus Christ according to Saint Mark 6:17-29.

17 Herod was the one who had John the Baptist arrested and bound in prison on account of Herodias, the wife of his brother Philip, whom he had married. 18 John had said to Herod, "It is not lawful for you to have your brother's wife." 19 Herodias harbored a grudge against him and wanted to kill him but was unable to do so. 20 Herod feared John, knowing him to be a righteous and holy man, and kept him in custody.When he heard him speak he was very much perplexed, yet he liked to listen to him. 21 She had an opportunity one day when Herod, on his birthday, gave a banquet for his courtiers, his military officers, and the leading men of Galilee. 22 Herodias' own daughter came in and performed a dance that delighted Herod and his guests. The king said to the girl, "Ask of me whatever you wish and I will grant it to you." 23 He even swore many things to her, "I will grant you whatever you ask of me, even to half of my kingdom." 24 She went out and said to her mother,"What shall I ask for?" She replied, "The head of John the Baptist." 25 The girl hurried back to the king's presence and made her request, "I want you to give me at once on a platter the head of John the Baptist." 26 The king was deeply distressed, but because of his oaths and the guests he did not wish to break his word to her. 27 So he promptly dispatched an executioner with orders to bring back his head. He went off and beheaded him in the prison. 28 He brought in the head on a platter and gave it to the girl. The girl in turn gave it to her mother. 29 When his disciples heard about it, they came and took his body and laid it in a tomb.

 

 

묵상) 요한이 대중의 인기를 악용하여 정치적 선동을 할까 두려워한 헤로데 왕은 요한을 체포해서 감옥에 가두었다가 처형합니다. 하느님의 예언자를 죽인 헤로데 왕은 늘 불안합니다. 불의한 일을 저지른 헤로데 안티파스는 왕이면서도 항상 두려움에 사로잡혀 살아갑니다. 주님을 따르지 않고 자기 욕심대로 사는 사람은 늘 두려움과 불안 속에서 삽니다.

 

 

 

 

 

세례자 요한은 잉태할 때부터 주님의 돌보심으로 태어납니다. 예수님이 오실 길을 닦은 그는 광야에서 외치는 이의 소리입니다. 예수님을 높이기 위해 기꺼이 자신을 낮추며 진리를 수호하기 위해 목숨을 아끼지 않습니다. 악이 예수님의 정의를 두려워하여 요한을 억누르고 핍박하지만 그러나 주님께서 함께 하시기에 결국에는 승리합니다.

 

 

2017년 08월 29일 화요일
천주교 서울대교구
조창수 토마스 아퀴나스 신부

 

 

 

 

FOREVER - NATHAN PACHECO (Kari Jobe Cover)

 

 

세례자 요한의 죽음

+ 마르코 6, 17-29

 

  

1.  헤로데는 자신의 치부에 대해 옳은 말을 하는 요한이 두려웠습니다. 내가 두려워하는 것은 무엇입니까? 무엇이 나를 두렵게 하고 있습니까? 두려움은 내가 정의롭지 않거나 떳떳하지 못하기 때문이 아닐까요? 내 마음 속에 두려움이 있다면 무엇이 그것을 조정하고 있는지 살펴보십시오.

 

2. 나는 사회 속에서 자행되고 있는 비리나 불의를 보았을 때 세례자 요한처럼 당당히 정의를 외칠 수 있습니까? 나는 정의로운 사람입니까? 나는 어떠한 어려움이나 두려움 속에서도 정의롭지 못한 것에 대해 비판할 수 있습니까? 내가 생각하는 정의와 의로움은 어디로부터 시작된 것입니까? 하느님의 참 뜻과 비교하여 보았습니까?

 

 

 

 Today’s Reflection :

 

Jeremiah 1:17-19 / Mark 6:17-29

The first reading from the Old Testament Prophet Jeremiah sees the Lord telling the prophet not to be afraid but to stand up before the people as ‘a pillar of iron, and a wall of bronze to confront all this land’ with the truth of the Lord’s message. The Lord tells him that the people will fight against him but he is not to be afraid for the Lord is with him. The reading is a good description of John the Baptist who confronted the people of the day in preparation for the mission of Jesus Christ and who even challenged the king and gave him warning of how to act righteously before God.

 

The gospel passage recalls the martyrdom of John who had been jailed because he spoke against Herod’s marriage to his brother’s wife, Herodias. While at a banquet, Herodias’ daughter dances for Herod and captivates him by her beauty and so he makes a rash promise to her. Despite his distress Herod fulfilled his promise by ordering the beheading of John. Despite the opposition he experienced, John never backed away from preparing the way for the Lord and we are challenged today to follow in his footsteps and to proclaim the presence of God among his people.

 

Question to self:

Do I live the truth in my everyday life? How can I respond to the suffering of humanity in my community by being a beacon of hope and truth to others? Perhaps I can bring my fears to Jesus in prayer today and in the Sacrament of Confession if they have become embedded sins in my life.

 

 

Prayer :

St. John the Baptist, pray for me to live and speak the truth of the Gospel without fear of any human repercussions. Teach me through your example to grow in fortitude and zeal. Assist me as I discern the ways in which God is calling me to respond to the culture of death in our society so that I may continue to walk in truth even to my death.  Amen.  

 

 

 

 

성녀 사비나 (Saint Sabina)

 

 

 

축       일  :   8월 29일

신       분  :   과부, 순교자

활동지역  :   로마(Roma)

활동년도  :   +126년경

같은이름  :   싸비나

 

 

성녀 사비나는 이탈리아 로마(Roma) 출신의 부유한 과부였다. 6세기경에 기록된 순교록에 의하면, 성녀 사비나는 자신의 하녀인 시리아 안티오키아 출신의 성녀 세라피아(Serapia, 7월 29일)의 인도로 그리스도교에 입교하였다. 이들은 하드리아누스 황제의 박해 때 순교했는데, 126년경에 성녀 세라피아가 먼저 신앙을 고백하며 참수형을 받고 순교했고, 그 다음 달에 성녀 사비나 또한 그리스도인으로 고발되어 신앙을 증거하고 순교하여 빈디치아누스(Vindicianus) 공원 근처에 묻혔다고 전해진다. 성녀의 유해는 그 후 430년경 일리리아(Illyria)의 베드로 신부가 로마의 아벤티노(Aventino) 언덕에 세운 성녀 사비나 성당에 모셔졌고, 주부와 아이들의 수호성인으로 공경을 받고 있다.

 

 

출처 : 가톨릭 홈

 

 

 

 

매일미사가 필요하신 분들은 아래의 링크에서 파일을 다운로드 후 사용하세요.

 

 

매일미사_2017년 8월29 화요일(홍) 성 요한 세례자의 수난 기념일

https://app.box.com/s/v48p71uyims59yn49968z18ptb66q9yk

 

Please reload

2019년 12월 29일

12/28/2019

1/10
Please reload

New Posts/최근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