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 Posts/최근글
Archive/자료
Recent Posts/지난글
Follow Us
  • Facebook Basic Square
  • Twitter Basic Square
  • Google+ Basic Square
RSS Feed

2016년 12월 16일


12월 16일(자) 대림 제3주간 금요일

Friday of the Third Week in Advent



+ 이사야서 56,1-3ㄴ.6-8

<나의 집은 모든 민족들을 위한 기도의 집이라 불리리라.>

해설) 주님의 백성은 공정을 지키고 주님의 정의를 실천하여야 합니다. 주님의 구원이 가까이 왔고 그래서 이제 주님의 의로움이 드러날 것이기 때문입니다. 주님의 말씀을 실천하는 사람은 복됩니다. 주님의 계명을 지키고 어떠한 악행에도 손을 대지 않는 사람은 주님의 은총과 축복을 받은 복된 사람입니다. .


1 주님께서 이렇게 말씀하신다. “너희는 공정을 지키고 정의를 실천하여라. 나의 구원이 가까이 왔고, 나의 의로움이 곧 드러나리라.” 2 행복하여라, 이를 실천하는 사람! 이를 준수하는 인간, 안식일을 지켜 더럽히지 않는 이, 어떤 악행에도 손을 대지 않는 이. 3 주님을 따르는 이방인은 이렇게 말하지 마라. “주님께서는 나를 반드시 당신 백성에게서 떼어 버리시리라.” 6 “주님을 섬기고 주님의 이름을 사랑하며, 주님의 종이 되려고 주님을 따르는 이방인들, 안식일을 지켜 더럽히지 않고, 나의 계약을 준수하는 모든 이들. 7 나는 그들을 나의 거룩한 산으로 인도하고, 나에게 기도하는 집에서 그들을 기쁘게 하리라. 그들의 번제물과 희생 제물들은 나의 제단 위에서 기꺼이 받아들여지리니, 나의 집은 모든 민족들을 위한 기도의 집이라 불리리라.”8 쫓겨 간 이스라엘 사람들을 모으시는 주 하느님의 말씀이다. “나는 이미 모아들여진 이들 말고도 다시 더 모아들이리라.”


+ 1st Reading, Isaiah 56:1-3b, 6-8

1 Thus says the LORD: Observe what is right, do what is just, for my salvation is about to come, my justice, about to be revealed. 2 Happy is the one who does this, whoever holds fast to it: Keeping the sabbath without profaning it, keeping one’s hand from doing any evil. 3 The foreigner joined to the LORD should not say, “The LORD will surely exclude me from his people” 6 And foreigners who join themselves to the LORD, to minister to him, To love the name of the LORD, to become his servants— All who keep the sabbath without profaning it and hold fast to my covenant, 7 Them I will bring to my holy mountain and make them joyful in my house of prayer; Their burnt offerings and their sacrifices will be acceptable on my altar, For my house shall be called a house of prayer for all peoples. 8 Oracle of the Lord GOD, who gathers the dispersed of Israel — Others will I gather to them besides those already gathered.



묵상) 주님을 섬기고 주님을 따르는 사람들을 주님께서는 당신의 거룩한 산으로 인도하실 것입니다. 주님의 계약을 준수하는 모든 사람들을 주님께서 기쁘게 하실 것입니다. 진정 주님의 집은 모든 민족들을 위한 기도의 집입니다. 주님께서는 이미 모아들여진 이들 말고도 다시 더 많이 모아들이실 것입니다.


+ 요한 5,33-36

<요한은 타오르며 빛을 내는 등불이다.>


해설) 예수님께서 신적 사명을 가지고 계심을 밝히는 세 가지 증언이 있습니다. 첫 번째는 예수님의 말씀과 행적들이고 두 번째는 예수님을 구세주로 가리키는 세례자 요한의 증언이고 세 번째는 주님의 구원을 예고한 성경 말씀입니다. 자기가 자신을 증언하면 그 증언은 유효하지 못합니다. 예수님을 위하여 증언하시는 분이 진정 아버지이십니다.

그때에 예수님께서 유다인들에게 말씀하셨다. 33 “너희가 요한에게 사람들을 보냈을 때에 그는 진리를 증언하였다. 34 나는 사람의 증언을 필요로 하지 않는다. 그런데도 이러한 말을 하는 것은 너희가 구원을 받게 하려는 것이다. 35 요한은 타오르며 빛을 내는 등불이었다. 너희는 한때 그 빛 속에서 즐거움을 누리려고 하였다. 36 그러나 나에게는 요한의 증언보다 더 큰 증언이 있다. 아버지께서 나에게 완수하도록 맡기신 일들이다. 그래서 내가 하고 있는 일들이 나를 위하여 증언한다. 아버지께서 나를 보내셨다는 것이다.”


+ Holy Gospel of the Jesus Christ according to Saint John 5:33-36

33 You sent emissaries to John, and he testified to the truth. 34 I do not accept testimony from a human being, but I say this so that you may be saved. 35 He was a burning and shining lamp, and for a while you were content to rejoice in his light. 36 But I have testimony greater than John’s. The works that the Father gave me to accomplish, these works that I perform testify on my behalf that the Father has sent me.



묵상) 세례자 요한은 구세주 메시아 예수 그리스도를 증언하였습니다. 그러나 예수님은 사람의 증언을 필요로 하지 않으시는 분이십니다. 예수님에게는 요한의 증언보다 더 큰 증언이 있습니다. 그것은 아버지께서 아들에게 맡기신 일들입니다. 예수님께서 하고 있는 일들이 바로 아버지께서 당신 아들을 보내셨다는 것을 증언하고 있는 것입니다.





공정과 정의와 의로움과 진리 등을 애타게 찾아 헤매지만 과연 이 세상에 있기는 한 지 찾아 볼 수 없습니다. 실망하고 좌절하고 한탄하고 찾기를 포기합니다. 그러나 그것은 주님 안에 있습니다. 바라고 구하고 원하는 사람은 반드시 주님 안에서 찾게 될 것입니다. 그것을 누리며 살 수 있는 곳이 하느님 나라이며 그것이 우리를 자유롭게 할 것입니다.



2016년 12월 16일 금요일 천주교 서울대교구 조창수 토마스 아퀴나스 신부


https://youtu

.be/0KB8yY_hs60

You Are My All in All With Canon in D

예수님을 믿게 하는 증언

+ 요한 5,33-36


1. 나는 주변에 예수님을 어떻게 증거하며 살고 있습니까? 다른 사람들이 나의 행동이나 언어를 통해 믿는 이의 모습을 찾을 수 있습니까?



2. 내가 예수님을 찾는 이유는 무엇입니까? 나는 무엇 때문에 신앙을 갖고 삽니까? 나의 믿음은 얼마나 확고합니까? 나는 예수님 안에서 어떻게 참 진리와 정의를 발견할 수 있습니까? 세상이 공정하지 못하고 온갖 거짓과 위선으로 가득 차 있다고 해도 나는 슬퍼하거나 포기하지 않고 주님을 따라갈 수 있습니까?




성녀 아델라이드(Saint Adelaide)

축 일 : 12월 16일

신 분 : 황후

활동지역 :

활동년도 : 931-999년

같은이름 : 아델라이다



950년 이탈리아 왕 로타르(Lothair)의 아내였던 성녀 아델라이드는 그녀의 남편이 죽은 후 오토 대제의 두 번째 부인이 되었다. 962년 교황 요한 11세(Joannes XI)에 의하여 황녀로 대관하고, 973년에 오토 대제가 사망하자 거의 20여 년 동안 가계와 정치 분쟁에 휘말렸다. 그녀의 아들 오토 2세조차 그의 그리스인 아내 테오파누스의 조작에 따라 자신에게 반기를 들게 되자 잠시 궁중을 떠나 부르고뉴(Bourgogne)에서 지냈다. 비슷한 일이 그의 손자 때에도 발발하여, 995년부터 그녀는 평화스런 생활을 보낼 수 없었다. 그녀는 마그데부르크(Magdeburg)의 성 아달베르투스(Adalbertus, 6월 20일), 마인츠(Mainz)의 성 빌리지스(Willigis, 2월 23일) 같은 사람들의 우정과 권고로부터 영웅적인 힘을 얻었다. 그녀는 알자스(Alsace)에 셀츠(Seltz) 수도원을 세웠는데, 그곳에서 영면하였다. 성녀 아델라이드는 1097년 교황 우르바누스 2세(Urbanus II)에 의해 시성되었다.


출처 : 가톨릭 홈



매일미사가 필요하신 분들은 아래의 링크에서 파일을 다운로드 후 사용하세요.


매일미사_2016년 12월16일(자) 대림 제3주간 금요일

https://app.box.com/s/qr7tvbe4gr0r5jhxdzt6jv8br21cuzd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