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 비오 10세

08/20/2016

 성 비오 10세(Saint Pius X)

 

 

축         일  :    8월 7일

신         분  :    신부, 설립자

활동 지역  :    티에나(Thienna)

활동 년도  :    1480-1547년

같은 이름  :    가예따노, 가예따누스, 가예타노, 가예타누스, 카예따노, 카예따누스, 카예타누스

 

 

1835년 6월 2일 이탈리아 북부 베네치아(Venezia)의 리에세(Riese)에서 우체부인 아버지와 재봉사인 어머니 사이의 10남매 중 둘째로 태어난 주세페 멜키오레 사르토(Giuseppe Melchiorre Sarto)는 어머니의 신앙에 많은 영향을 받아 1850년에 파도바(Padova)에 있는 신학교에 들어갔다. 1858년 9월 18일 사제가 된 그는 향후 17년 동안 본당 사목자로서 활동하다가 1884년 9월 쇠락한 교구인 만토바(Nantova)의 주교로 임명되어 교구 활성화에 전념했다. 1893년 6월 교황 레오 13세(Leo XIII)는 그를 베네치아의 총대주교 겸 사제급 추기경으로 임명하였다. 베네치아 정부와의 문제로 인하여 18개월 간 부임이 늦춰지기는 했지만 10년 동안 지혜롭게 정부와 협력하며 사회주의에 대항하고 신자들에게 헌신했다.

 

그는 1903년 8월 4일 교황 레오 13세를 계승하여 교황으로 선출되었다. 그는 교회법 개정에 착수했고, 불가타 성경 개역위원회를 만들었으며, 시편과 성무일도서 개정을 명하였다. 특히 그는 매일 영성체할 것을 명하고, 첫영성체 연령을 낮추고, 병자들의 영성체를 완화해주는 교령을 발표했다. 그의 재임기간은 '근대주의'(Modernism)와의 투쟁이 많았고, 1910년에는 프랑스 좌파 정치 이념에 가톨릭시즘을 조화시키려던 마크 상니에르(Marc Sangier)의 '르 시용'(Le Sillon) 운동을 단죄하였다. 교황 성 비오 10세는 제1차 세계대전이 발발한 지 22일 후인 1914년 8월 20일, 전쟁으로 인해 수많은 사람들이 생명을 잃는 것을 개탄하면서 숨을 거두었다. 생전에 이미 성인으로까지 불렸던 그는 1951년 6월 3일 복자품에 올랐고, 1954년 5월 29일 교황 비오 12세에 의해 시성되었다. 그럼으로써 1712년 비오 5세가 시성된 후 처음으로 시성된 교황이 되었다.

성 비오 10세 교황 기념

 

 

1835년 이탈리아 리에세(트레비소)에서 태어났다. 사제가 되어 자신에게 맡겨진 직무 수행에서 탁월했다. 만토바의 주교와 베네치아의 총대주교를 거쳐 1903년 교황으로 선출되었다. 만사를 그리스도 안에서 정립하는 것을 자신의 교황직의 목표로 삼아 그것을 실천에 옮겼다. 단순성과 가난과 강인함으로 신자들 가운데 참된 그리스도인 생활을 발전시키고 그 당시 교회를 휩쓸던 오류들을 대항하여 굳건히 투쟁했다. 1914년 8월 20일에 세상을 떠났다.

 

성 비오 10세 교황의 '성무일도에 관한 교황령'에서

(AAS 3[1911], 633-635)

 

주님께 찬미 노래를 바치는 교회

 

성서에 수집되어 있는 시편은 하느님의 영감을 받아 쓰여진 것이다. 교회는 초기부터 신자들의 신심을 기르는 데 시편을 사용하여 놀라운 효과를 거두었다. 이 시편을 통하여 "언제나 하느님께 찬미의 제사를 드리고 하느님의 이름을 자기 입으로 찬양했다." 더욱이 시편은 옛 법의 관습을 따라 거룩한 전례와 성무일도에서 주요한 부분을 담당해 왔다.

 

 성 바실리오는 시편을 "교회의 소리"라 하고 우리 선대 교황 우르바노 8세는 "하느님과 어린양의 옥좌 앞에 끊임없이 울려 퍼지는 거룩한 찬미가의 메아리"라고 지칭한다. 그리고 성 아타나시오의 말에 의하면, 시편은 특히 자신의 주요 직분이 하느님을 예배하는 데에 있는 그런 사람들에게 "어떻게 하느님을 찬미하고 무슨 말로 합당하게 찬미해야 하는지" 가르쳐 준다. 따라서 성 아우구스띠노는 아름다운 말로 이렇게 표현한다. "하느님께서는 어떻게 사람들이 당신을 합당하게 찬양할 수 있는지 보여 주시고자 먼저 당신 스스로를 찬양하셨고, 이렇게 하심으로 사람은 하느님을 찬양하는 법을 배웠다."

 

시편은 또 우리 영혼 안에 모든 덕행을 얻고자 하는 열의를 불붙일 힘을 지니고 있다. "사도 바울로가 말하듯 '성경은 신구약 전부가 하느님의 계시로 이루어진 책으로서 진리를 가르치는 데 유익한 책'이지만 시편집은 성경의 다른 모든 책들의 열매를 담고 있는 정원처럼 찬미가를 부르고 그것을 통하여 자신의 열매와 다른 책들의 열매를 모두 보여준다."고 아타나시오는 말한다. 그는 계속하여 이렇게 덧붙인다. "시편은 그것을 부르는 사람에게 거울과도 같아 그 안에서 사람은 자기 자신과 자신의 정감을 볼 수 있으므로 그 정감의 생생한 표현이 된다." 성 아우구스띠노는 고백록에서 이렇게 말하고 있다. "주여, 나는 당신 교회가 부르는 감미로운 노랫소리에 가슴 뭉클하여 당신을 노래하는 찬미가와 찬가의 아름다움에 얼마나 울었는지 모르나이다.

 

이 노랫소리는 내 귀에 흘러 들어가 진리가 내 마음을 축축히 적셔 주게 하고 내 신심의 정이 불타오르게 하여 눈물이 쏟아지게 했나이다. 이때 내 마음은 그 찬미 노래로 얼마나 행복에 넘쳤는지 모르나이다."하느님의 무한하신 엄위와 그분의 전능하심과 표현할 수 없는 정의, 그분의 선과 자비 그리고 그분의 다른 무한한 속성을 그렇게도 숭고하게 전하는 시편의 많은 부분들을 들을 때 감동받지 않을 이 누가 있겠는가? 이와 마찬가지로 시편에 나오는 하느님께로부터 받은 축복에 대한 감사의 노래, 소망하는 은총에 대한 겸손하고 신뢰에 찬 기도, 그리고 죄를 뉘우치는 영혼의 외침에 감동받지 않을 이 어디 있겠는가? 성 아우구스띠노의 말처럼, "모든 시편 속에서 노래하시고 애통하시며 희망에 부풀어 즐거워 하시고 고뇌에 차 탄식하시는" 구속주 그리스도의 모습을 보고 사랑에 불타오르지 않을 이 누가 있겠는가?

[성인들의 발자취] 성 삐오 10세 교황

 

'성체의 교황'으로 불려 - 축일은 8월 21일

 

성 삐오 10세 교황은 1853년 6월 2일 이태리 「리에세」의 작은 마을에서 출생했다.

 

 

본 이름이 요셉 멜기오르 사르또인 삐오10세 교황은 『나는 가난한 가정에서 태어나 가난하게 살았으며 가난하게 죽기를 원한다』고 말하면서 빈민들을 위해 도움을 아끼지 않았다.그의 부모는 요셉 외에도 9명이나 되는 자녀를 두었는데 2명은 어려서 사망했다. 아버지가 돌아가시자 어머니는 가족을 부양하기 위해 바느질과 농사 등 힘든 일을 했다. 그는 1878년 9월 18일 사제서품을 받았으며 그후 「만뚜아」의 주교가 되었고 1893년에는 「베니스」의 대주교겸 추기경으로 임명되었다.

 

그후 10년이 지난 다음 그는 교황 레오 13세의 후임으로 새교황에 선출되었다. 그의 모토는 『모든 것을 그리스도 안에서 개혁하는 것』이었다. 그의 특기할만한 사적 중에는 신앙을 견고히 하기 위한 운동과 신자의 영신적 양식이 되는 성체를 자주 영하기 위한 회칙을 반포한 것이다. 특히 어린이들에게 성체를 영할 것을 허용한 교황 삐오 10세는 『성체는 천국으로 가는 가장 쉽고 빠른 길』이라며 매일 성체를 영하도록 권했다. 그래서 그는 「성체의 교황」이라 불리우기도 한다.

 

그는 1차 대전이 일어날 무렵인 1914년 선종했으며 교황 삐오 12세에 의해 1954년 5월 29일 성인품에 올랐다. 성 삐오 10세 교황의 축일은 8월 21일이다. [가톨릭신문, 1981년 8월 23일]

참고자료

 

■  김정진 편역, 가톨릭 성인전(상) - '성 비오 10세 교황', 서울(가톨릭출판사), 2004년, 443-446쪽.

■  루돌프 피셔-볼페르트 저, 안명옥 역, 교황사전 - 비오 10세, 서울(가톨릭대학교출판부), 2001년, 176-178쪽. ■  존 노먼 데이비슨 켈리 / 마이클 월시 저, 변우찬 역, 옥스퍼드 교황 사전 - 비오 10세, 왜관읍(분도출판사), 2014년, 462-464쪽.

■  페르디난트 홀뵉 저, 이숙희 역, 성체의 삶을 위한 성체와 성인들 - '비오 10세 성인', 서울(성요셉출판사), 2000년, 381-394쪽.

■  페에를루이지 오첼리 저, 박양운 역, 성 비오 10세, 서울(가톨릭출판사), 2001년. 한국가톨릭대사전편찬위원회 편,

■  한국가톨릭대사전 제6권 - '비오 10세', 서울(한국교회사연구소), 1998년, 3780-3782쪽.

■  L. 폴리 저, 이성배 역, 매일의 성인, '성비오 10세 교황', 서울(성바오로), 2002년, 211-212쪽.

 

 

 

Please reload

2019년 12월 29일

12/28/2019

1/10
Please reload

New Posts/최근글
Please reload

Archive/자료
Please reload

Recent Posts/지난글